1. '3당 합당' 민주통합당 17일 출범…손학규·최경환·정동영 대표 - 중앙일보  중앙일보
  2. 박주선 “손학규 2월말 사퇴…·번복 못하게 당헌에 명문화”  동아일보
  3. 바른미래당·대안신당·민주평화당 등 호남계 3당 합당 결의  한겨레
  4. [단독]손학규 “노욕 대명사 됐지만 도로호남당은 막아야” - 중앙일보  중앙일보
  5. 바른미래·대안·평화당, 17일 합당…당명은 ‘민주통합당’  동아일보
  6. Google 뉴스에서 전체 콘텐츠 보기
이들은 합의문에서 "통합당 지도부는 3당 현재 대표 3인의 공동대표제로 하고, 공동대표 중 연장자를 상임대표로 한다"면서 "최고위원은 각 당에서 1명씩 추천한다"고 밝혔다.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를 상임공동대표로 하고 최경환 대안신당 대표와 정동영 평화당 대표를 공동대표로 하는 '3인 지도체제'가 꾸려진다. 3당 - 속보,민주통합당,평화당,민주통합당 김지혜이들은 합의문에서 "통합당 지도부는 3당 현재 대표 3인의 공동대표제로 하고, 공동대표 중 연장자를 상임대표로 한다"면서 "최고위원은 각 당에서 1명씩 추천한다"고 밝혔다.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를 상임공동대표로 하고 최경환 대안신당 대표와 정동영 평화당 대표를 공동대표로 하는 '3인 지도체제'가 꾸려진다. 3당

'3당 합당' 민주통합당 17일 출범…손학규·최경환·정동영 대표 - 중앙일보

박주선 바른미래당 대통합추진위원장은 13일 손학규 대표가 2월 말에 대표직을 내려놓겠다는 의사를 밝혔다고 전했다. 또 이를 당헌에 명문화하는 데 동의했다고 설명했다. 박 위원…박주선 바른미래당 대통합추진위원장은 13일 손학규 대표가 2월 말에 대표직을 내려놓겠다는 의사를 밝혔다고 전했다. 또 이를 당헌에 명문화하는 데 동의했다고 설명했다. 박 위원…

박주선 “손학규 2월말 사퇴…·번복 못하게 당헌에 명문화”

당명은 ‘민주통합당’당명은 ‘민주통합당’

바른미래당·대안신당·민주평화당 등 호남계 3당 합당 : 국회·정당 : 정치 : 뉴스 : 한겨레

호남에 기반을 둔 바른미래당과 대안신당, 민주평화당의 '3당 통합' 협상이 14일 중대 고비를 맞았다.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가 통합 협상 과정에서 거론된 '대표직 사퇴'를 거부한 데 이어 이날 기자들과 만나 3당 통합에 대해 "근본적으로 다시 생각해봐야 한다...호남에 기반을 둔 바른미래당과 대안신당, 민주평화당의 '3당 통합' 협상이 14일 중대 고비를 맞았다.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가 통합 협상 과정에서 거론된 '대표직 사퇴'를 거부...

'호남 신당' 통합 물 건너가나…버티는 손학규에 협상 난항 - 세계일보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munhwa.com

삭제되었거나 없는 기사입니다 - 경향신문

바른미래당과 대안신당, 민주평화당 등 호남 기반의 3개 정당이 오는 17일 합당하기로 합의했다. 신당의 이름은 '민주통합당'이다. 14일 박주선 바른미래당 대통합개혁위원장과 유성엽 대안신당 통합추진위원장, 박주현 평화당 통합추진특별위원장은 국회 의원회관에서 통합추진회의를 가진 뒤 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이들은 합의문에서 "통합당 지도부는 3당 현재 대표 3인의 공동대표제로 하고 연장자를 상임대표로 한다"면서 "최고위원은 각 당에서 1명씩 추천한다"고 설명했다. 통합당 대표의 임기는 28일까지다. 올해 73세로 최연장자인 손학바른미래당과 대안신당, 민주평화당 등 호남 기반의 3개 정당이 오는 17일 합당하기로 합의했다. 신당의 이름은 '민주통합당'이다. 14일 박주선 바른미래당 대통합개혁위원장과 유성엽 대안신당 통합추진위원장, 박주현 평화당 통합추진특별위원장은 국회 의원회관에서 통합추진회의를 가진 뒤 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이들은 합의문에서 "통합당 지도부는 3당 현재 대표 3인의 공동대표제로 하고 연장자를 상임대표로 한다"면서 "최고위원은 각 당에서 1명씩 추천한다"고 설명했다. 통합당 대표의 임기는 28일까지다. 올해 73세로 최연장자인 손학

속보 민주통합당 17일 출범…손학규·최경환·정동영 공동대표 | 한경닷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