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우한폐렴 막아라” 中 광저우 ‘외식 금지령’, 지방 성들 사유재산 징발령까지  조선일보
  2. “우한폐렴 막아라” 中 광저우 ‘외식 금지령’  뉴스플러스
  3. Google 뉴스에서 전체 콘텐츠 보기
‘우한폐렴 확산 차단’ 나선 中…광저우 ‘외식 금지령’광둥·후베이·허베이성은 ‘사유재산 징발’ 조처중국 광둥(廣東)성 광저우(廣州)시가 신종 코..‘우한폐렴 확산 차단’ 나선 中…광저우 ‘외식 금지령’광둥·후베이·허베이성은 ‘사유재산 징발’ 조처중국 광둥(廣東)성 광저우(廣州)시가 신종 코..

“우한폐렴 막아라” 中 광저우 ‘외식 금지령’, 지방 성들 사유재산 징발령까지 - 조선닷컴 - 국제 > 중국

중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두 달여 이어지면서 양상도 바뀌고 있다. 우한을 중심으로 한 후베이성은 여전히 심각한 반면, 후베이성 이외 지역은 주춤해지는 모양새다. 이 때문에 후베이성 인근 지역은 ‘제2의 우한’이 생겨나는 것을 막기 위해 사력을 다하고 있다.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는 14일 0시 기준 중국 전역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6만3851명, 사망자는 1380명이라고 발표했다. 하루 전보다 확진자는 5090명, 사망자는 121명 늘었다. 중국 전역의 의심 환자는 1만109명, 확진 환자와 밀접 접촉한 중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두 달여 이어지면서 양상도 바뀌고 있다. 우한을 중심으로 한 후베이성은 여전히 심각한 반면, 후베이성 이외 지역은 주춤해지는 모양새다. 이 때문에 후베이성 인근 지역은 ‘제2의 우한’이 생겨나는 것을 막기 위해 사력을 다하고 있다.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는 14일 0시 기준 중국 전역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6만3851명, 사망자는 1380명이라고 발표했다. 하루 전보다 확진자는 5090명, 사망자는 121명 늘었다. 중국 전역의 의심 환자는 1만109명, 확진 환자와 밀접 접촉한

제2의 우한 막아라…中 광저우·선전 사유재산 징발 초유의 조치 | 한경닷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