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바이든의 오만한 말실수 "나랑 트럼프 중에 고민한다면 흑인 아니다"  조선일보
  2. [김진호의 세계읽기]‘트럼프 실책’ 반격 나선 조 바이든…그는 미국의 희망인가  경향신문
  3. 미 여론조사서 바이든 50%, 트럼프 39%  한국어 방송 - VOA Korean
  4. [who] 트럼프에 물렸다… 바이든의 아픈 손가락, 둘째아들  조선일보
  5. Google 뉴스에서 전체 콘텐츠 보기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로 사실상 확정된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또 말실수 논란에 휩싸였다. 이번엔 민주당의 주요 지지기반인 흑인을 대상으로 한 설..미국 민주당 대선후보로 사실상 확정된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또 말실수 논란에 휩싸였다. 이번엔 민주당의 주요 지지기반인 흑인을 대상으로 한 설..

바이든의 오만한 말실수 "나랑 트럼프 중에 고민한다면 흑인 아니다" - 조선닷컴 - 국제

Request Rejected

미국 민주당의 대선 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공화당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보다 앞서고 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또 나왔습니다. 최근 미 퀴니피악 대학이 발표한 여론조사에 따르면, 바이든 전 부통령을 지지한다는 응답이 50%, 트럼프 대통령은 39%로 조사됐습니다. 민주당 성향의 유권자들 사이에는 88%가 바이든 전 부통령을 지지한다고 답했고, 5%가 트럼프 대통령을 지지한다고 밝혔습니다. 공화당 성향의 유권자들 중에서는 87%가 트럼프 대통령을, 8%가 바이든 전 부통령을 선택했습니다. 무당파에서는 바이든 전 부통령 47%, 트럼프 대통령 37%로 바이든 전 부통령이 앞섰습니다. 또 어떤 후보가 코로나바이러스 전염병 사태에 잘 대처했을 것으로 생각하냐는 질문에 55%가 바이든 전 부통령을 꼽았고, 39%가 트럼프 대통령이라고 답했습니다. 한편 경제 정책에 대해서는 48%가 바이든 전 부통령을, 47%가 트럼프 대통령을 지지한다고 답했습니다. VOA 뉴스 미국 민주당의 대선 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공화당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보다 앞서고 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또 나왔습니다. 최근 미 퀴니피악 대학이 발표한 여론조사에 따르면, 바이든 전 부통령을 지지한다는 응답이 50%, 트럼프 대통령은 39%로 조사됐습니다. 민주당 성향의 유권자들 사이에는 88%가 바이든 전 부통령을 지지한다고 답했고, 5%가 트럼프 대통령을 지지한다고 밝혔습니다. 공화당 성향의 유권자들 중에서는 87%가 트럼프 대통령을, 8%가 바이든 전 부통령을 선택했습니다. 무당파에서는 바이든 전 부통령 47%, 트럼프 대통령 37%로 바이든 전 부통령이 앞섰습니다. 또 어떤 후보가 코로나바이러스 전염병 사태에 잘 대처했을 것으로 생각하냐는 질문에 55%가 바이든 전 부통령을 꼽았고, 39%가 트럼프 대통령이라고 답했습니다. 한편 경제 정책에 대해서는 48%가 바이든 전 부통령을, 47%가 트럼프 대통령을 지지한다고 답했습니다. VOA 뉴스 

미 여론조사서 바이든 50%, 트럼프 39% | Voice of America - Kore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