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BTS가 이수만 울리네’…SM·JYP·YG엔터, 7거래일 만에 시총 6000억 증발 - 조선비즈  조선비즈
  2. 'BTS 눈물회식' 알고보니 3주전 찍었다  뉴시스
  3. 방탄 눈물회식 후 '하이브' 주가 뚝…'2조짜리 만찬' BTS 쇼크는 왜?  이코노미스트
  4. 하이브, BTS 공백으로 연간 실적 추정치 조정… 목표주가 ↓ [키움증권]  아주경제
  5. 하이브, 개미 뒤통수 쳤나...BTS '눈물 회식' 3주전 촬영 추정  이데일리
  6. Google 뉴스에서 전체 콘텐츠 보기
BTS가 이수만 울리네SM·JYP·YG엔터, 7거래일 만에 시총 6000억 증발 JYP·SM·YG 주가 평균 14.5% 하락 코스피 낙폭의 두 배 BTS 단체 활동 중단 소식, 엔터 업계 전반에 악재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단체 활동 잠정 중단 소식에 엔터 3사JYP·BTS가 이수만 울리네SM·JYP·YG엔터, 7거래일 만에 시총 6000억 증발 JYP·SM·YG 주가 평균 14.5% 하락 코스피 낙폭의 두 배 BTS 단체 활동 중단 소식, 엔터 업계 전반에 악재

‘BTS가 이수만 울리네’…SM·JYP·YG엔터, 7거래일 만에 시총 6000억 증발 - 조선비즈

'2조원짜리 만찬' 방탄소년단 눈물회식, 실은 3주 전 촬영됐다, 이미나 기자, 뉴스'2조원짜리 만찬' 방탄소년단 눈물회식, 실은 3주 전 촬영됐다, 이미나 기자, 뉴스

2조원짜리 만찬 방탄소년단 눈물회식 실은 3주 전 촬영됐다 | 한경닷컴

[사진=아주경제 DB]키움증권은 하이브에 대해 목표주가를 26만5000원으로 하향한다고 밝혔다. BTS의 활동 공백을 반영, 실적 추정치를 하향조정했기 때문이다.이남수 키움증권 연...[사진=아주경제 DB]키움증권은 하이브에 대해 목표주가를 26만5000원으로 하향한다고 밝혔다. BTS의 활동 공백을 반영, 실적 추정치를 하향조정했기 때문이다.이남수 키움증권 연...

하이브, BTS 공백으로 연간 실적 추정치 조정… 목표주가 ↓ [키움증권] | 아주경제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눈물 회식’ 영상이 공개일 기준 약 3주 전에 촬영한 것으로 밝혀졌다. BTS는 지난 14일 유튜브 ‘방탄티비(BANGTANTV)’ 채널을 통해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눈물 회식’ 영상이 공개일 기준 약 3주 전에 촬영한 것으로 밝혀졌다. BTS는 지난 14일 유튜브 ‘방탄티비(BANGTANTV)’ 채널을 통해 ‘…

‘BTS 눈물회식’ 알고보니 3주전 찍었다

www.mk.co.kr

403 Forbidden

법무부가 검찰총장 공백 상황에서 두 번째 인사를 속전속결로 단행하며 ‘총장패싱’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 새 총장을 보좌해야 할 대검찰청 간부진까지 인사가 이뤄지며 ‘식물총장’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수사권이 제한되는 이른바 ‘검수완박’(검찰 수사권 완전 박탈) 법안 ...법무부가 검찰총장 공백 상황에서 두 번째 인사를 속전속결로 단행하며 ‘총장패싱’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 새 총장을 보좌해야 할 대검찰청 간부진까지 인사가 이뤄지며 ‘식물총장’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수사권이 제한되는 이른바 ‘검수완박’(검찰 수사권 완전 박탈) 법안 ...

검찰 인사는 '속전속결'…총장 인선은 '지지부진' 왜?

[$img4][미디어펜=석명 연예스포츠팀장] 방탄소년단(BTS)이 글로벌 최고 인기를 누리면서 영국의 전설적 록밴드 비틀즈(BEATLES)와 많이 비교되곤 한다. 대중음악 역사상 [$img4][미디어펜=석명 연예스포츠팀장] 방탄소년단(BTS)이 글로벌 최고 인기를 누리면서 영국의 전설적 록밴드 비틀즈(BEATLES)와 많이 비교되곤 한다. 대중음악 역사상

[데스크칼럼] 비틀즈 8년 좇아온 방탄소년단 9년, 앞으로 행보도 응원

www.econovill.com

정확하고 깊은 뉴스로 독자와의 공감을 추구합니다정확하고 깊은 뉴스로 독자와의 공감을 추구합니다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

▲(출처=방탄소년단 공식 트위터) 방탄소년단(BTS)의 ‘찐 방탄회식’이 공개일 기준 약 3주 전에 촬영된 것으로 드러났다.지난 14일 공개된 ‘찐 방탄회▲(출처=방탄소년단 공식 트위터) 방탄소년단(BTS)의 ‘찐 방탄회식’이 공개일 기준 약 3주 전에 촬영된 것으로 드러났다.지난 14일 공개된 ‘찐 방탄회

BTS ‘눈물 회식’, 사실 3주 전 촬영됐다…‘2조 원짜리 만찬’ 지적도 - 이투데이

방탄소년단이 최근 유튜브 영상을 통해 단체 활동을 잠정 중단한다고 밝혔다. 정확히 말하자면 단체 활동의 대부분 중단이다. 방탄소년단 유튜브 방송과 일부 스케줄은 소화한다고 했기 때문에 전면 중단은 아니다. 그러나 그룹 활동의 핵심인 신곡 발표, 콘서트 투어 등을 하지 않을 것으로 보이기 때문에 단체 활동 대부분 중단이라고 할 수 있겠다. 많은 매체들이 보도하듯이 팀 활동 잠정중단이라고 표현해도 큰 무리는 없을 듯하다.이 사건을 매체들은 상당히 충격적으로 받아들이고 있다. 특히 RM이 “K팝 아이돌 시스템 자체가 사람을 숙성하게 놔두지 않는다”, “계속 뭔가를 찍어야 하고 해야 하니까 내가 성장할 시간이 없다”고 말했고 영상 중에 눈물짓는 모습까지 나와 뭔가 방탄소년단이 부당한 처우를 받은 것이 아니냐, 뭐가 문제냐, 한국 아이돌 시스템의 문제가 드러난 것 아니냐, 이런 식의 의문이 계속 등장했다.하지만 그렇게 충격적인 사건은 아니다. 단체 활동을 오래 하다 보면 개인 활동하고 싶은 게 인지상정이고, 바쁘면 힘들고, 나이 먹으면 성장에 대한 욕구가 생기게 마련이다. 자연히 팀 활동에도 변화가 찾아온다.문제가 뭐냐고 따지는 관점도 이 사건에 딱 맞지는 않게 느껴지는 것이 방탄소년단이 세계에서 가장 성공한 팀이기 때문이다. 가장 성공한 팀에게 문제점을 묻는 게 어색하다. 방탄소년단은 케이팝 사상 최고의 성공 사례이고 스스로도 자신들이 성공했다고 여길 것이다. 다만 성공했다고 해서 힘든 게 안 힘들어지지는 않고, 성장이 불필요해지는 것도 아니다. 그들도 사람인 이상 지금까지의 생활을 계속 하는 건 불가능하기도 하거니와 바람직하지도 않다. 이제 데뷔 10년차, 30대를 바라보면서 어느 정도 정리가 필요한 시기다.케이팝 아이돌 산업에 모순이 당연히 있긴 하지만 방탄소년단은 소속사가 시키는 대로만 움직이는 아이돌이 아니었다. 상당한 자율성이 있었고 창작도 했다. 그래서 일반적인 케이팝 아이돌 사례에 그대로 갖다 맞추긴 어렵다. 물론 근본적으로는 아이돌 산업의 문제점하고 맞닿아 있기도 하지만 그것을 넘어 더 큰 범주로 뮤지션의 보편적인 고충에 가까워 보인다.방탄소년단의 핵심적인 고충은 크게 세 가지일 것이다. 첫째 너무 힘들다. 둘째 너무 답답하다. 셋째 너무 혼란스럽다.한국 최고 스타로만 활동해도 잠 잘 시간이 없을 판인데 하물며 방탄소년단은 세계 최고 스타였다. 매번 세계 최고의 퍼포먼스를 만들어냈다. 그건 연습량이 어마어마하다는 뜻이다. 이렇게 앞만 보고 달렸는데 안 지치는 게 이상하다. 더군다나 낯선 외국에서 유명 시상식, TV쇼, 백악관, 유엔 등에 참석해 최고의 모습만 보여주려니 중압감이 상상 초월이었을 것이다. 번 아웃이 될 수밖에 없다.너무 답답하다는 건 단체 활동의 문제다. 연습생 시절부터 10년 이상을 단체 생활로 보냈다. 다른 사람 같으면 벌써 미칠 지경이 됐을 것이다. 일반 아이돌이었다면 진작 개인 활동을 했을 것이지만 방탄소년단은 세계 1등까지 폭풍 질주했기 때문에 단체 생활 기간이 유난히 길었다. 대단히 답답했을 것이다.혼란스럽다는 건 방탄소년단이 단순히 소속사가 시키는 대로만 하는 아이돌이 아니라 스스로 창작도 하는 등 뮤지션으로서의 자의식이 있기 때문이다. 세계 1위로 마지막 도약하는 가운데 음악 콘셉트가 바뀐 것도 혼란을 초래했을 수 있고, 팀 성격과 개인의 메시지가 다르다보니 정리하는 기간이 필요했을 수도 있다.이런 것들이 중요한 이유고 병역 문제는, 물론 그것도 고려는 했겠지만 핵심 사안은 아닌 걸로 보인다. 이렇게 힘들게 활동했던 건 꼭 아이돌이라서가 아니라, 가수들이 원래 큰 스타를 목표로 하고 물 들어오면 노 젓는다. 인기가 터지면 잠도 못 자고 수액 맞으면서 스케줄 소화한다. 방탄소년단은 세계 최고로 급상승하는 과정에서 그 정도가 더 심했을 것이다. 그래서 아이돌 산업만의 문제는 아니라고 한 것이다. 케이팝 시스템이 아니었어도 방탄소년단 정도 활동해서 세계 1위 팀 되고 30대를 바라보면 이제는 탈진할 때다.케이팝 고유의 문제가 있긴 하다. 한국 대중이 유난히 까다롭고 무섭다. 아이돌이 조금만 실수하거나 기대에서 벗어나도 눈에 불을 켜고 달려든다. 언론은 이번 방탄소년단 팀 활동 중단 같은 일이 터지면 덮어놓고 ‘지나친 통제가 문제다, 자율성을 줘라’라고 하지만 평소 아이돌이 문제를 일으키면 으레 ‘소속사는 관리 안 하고 뭐했느냐’라고 질타한다. 이런 분위기에서 회사는 회사대로 아이돌은 아이돌대로 극단적으로 관리하는 게 일상화됐다. 방탄소년단은 구설수 없는 세월이 9년이니 20대를 수도승처럼 보낸 셈이다. 이런 분위기에서 피폐해지지 않는 게 더 이상하다.길게 얘기했는데, 한 마디로 방탄소년단이 사람이고 자의식을 가진 뮤지션이어서 발생한 일이다. 사람이니까 힘들고 답답하고 뮤지션이니까 혼란스럽고, 두 측면 모두에서 자율성과 성장의 필요성을 느끼게 됐다. 생애주기상 딱 그럴 시점이다. 그래서 자연스럽게 방탄소년단 2막, 인생의 새 단계로 넘어간 것으로 보인다.지금까지의 판에서 벗어나 새로운 성장을 선택한 것이다. 이제 그들은 당분간 개인으로 메시지를 낼 것 같다. 그러다 때가 되면 팀 활동도 할 것이다. 부디 바라는 건 방탄소년단이 한국 최고, 세계 최고라는 중압감만은 내려놓고 편하게 하고 싶은 대로 개인 활동이든 팀 활동이든 했으면 한다는 점이다.글/하재근 문화평론가

방탄소년단 팀 활동 잠정중단 무엇이 힘들었나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키움증권은 23일 하이브(352820)에 대해 “2분기는 역대 최대실적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하지만, BTS 활동 공백에 따라 하반기 실적 추정치를 하향했다”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는 26만5,00..[서울경제TV=김혜영기자]키움증권은 23일 하이브(352820)에 대해 “2분기는 역대 최대실적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하지만, BTS 활동 공백에 따라 하반기 실적 추정치를 하향했다”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는 26만5,00..

[SEN]키움證'하이브, BTS 공백에 하반기 실적 추정치 하향…목표가 ↓'

BTS 눈물 회식 ‘후폭풍’… 하이브 주가 하락 자충수 됐나 - 일간스포츠

[아이뉴스24 고정삼 기자] 키움증권은 23일 하이브에 대해 방탄소년단(BTS) 활동 공백에 따라 하반기 실적 추정치를 하향 조정했다. 이에 목표주가도 기존 37만5천원에서 26만[아이뉴스24 고정삼 기자] 키움증권은 23일 하이브에 대해 방탄소년단(BTS) 활동 공백에 따라 하반기 실적 추정치를 하향 조정했다. 이에 목표주가도 기존 37만5천원에서 26만

하이브, BTS 활동 공백에 실적 추정치 하향…목표가↓-키움

"BTS의 빈자리는 크다." 키움증권은 하이브가 올해 2분기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하면서도, 목표주가를 26만5000원으로 23일 내렸다. BTS 활동 부진은 매출보다 비용 효율화 측면에 영향을 미쳐 이익 감소가 더욱 클 것이라는 전망이다. 키움증권은 올해 2분기 매출액의 경우 전년 대비 70.3% 상승한 4746억원, 영업이익의 경우 전년 대비 213.5% 올라간 878억원을 기록해 사상 최대 실적을 "BTS의 빈자리는 크다." 키움증권은 하이브가 올해 2분기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하면서도, 목표주가를 26만5000원으로 23일 내렸다. BTS 활동 부진은 매출보다 비용 효율화 측면에 영향을 미쳐 이익 감소가 더욱 클 것이라는 전망이다. 키움증권은 올해 2분기 매출액의 경우 전년 대비 70.3% 상승한 4746억원, 영업이익의 경우 전년 대비 213.5% 올라간 878억원을 기록해 사상 최대 실적을

[클릭 e종목] 우산이 없는 하이브, BTS 공백 하반기 반영 - 아시아경제

방탄소년단(BTS)의 미래 구상에 하이브(HYBE) 주가가 휘청거렸다. 주주들은 물론 대중에 이르기까지 하이브라는 회사에 가진 신뢰가 얼마나 취약한 것이었는지를 보여준다....방탄소년단(BTS)의 미래 구상에 하이브(HYBE) 주가가 휘청...

[가요][Y초점] 하이브 향한 낮은 신뢰도…BTS 원툴 기업 딜레마 | YTN

고민이 많았군요고민이 많았군요

www.topstarnews.net

국내 증권시장 대표 기관투자자인 국민연금이 방탄소년단(BTS)의 ‘팀 활동 잠정 중단’ 발언 이후 1400억원가량의 손실을 본 것으로 나타났다. 하이브 지분 6.62%(보유 주식량 273만9412주)를 보유한 국민연금은 최대주주인 방시혁 의장(31.80%)과 넷마블(18.21%)에 이은 3대 주주다.국민연금, BTS 발언 후 주식평가액 1465억원 ↓23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국민연금의 하이브 주식 평가액은 3821억4797만원이다. 하이브는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보합세를 보이며 전날과 같은 13만9500원에 거래를 마쳤다.지난 14일 BTS 회식 영상이 게시된 이후 하이브의 주가 폭락은 주요 주주인 국민연금 손실에도 즉각 반영됐다.영상 게시 영향 반영되기 직전 5287억651만원이었던 국민연금의 하이브 주식평가액은 다음날 3972억1474만원으로 떨어졌다. 하룻새 1300억원...국내 증권시장 대표 기관투자자인 국민연금이 방탄소년단(BTS)의 ‘팀 활동 잠정 중단’ 발언 이후 1400억원가량의 손실을 본 것으로 나타났다. 하이브 지분 6.62%(보유 주식량 273만9412주)를 보유한 국민연금은 최대주주인 방시혁 의장(31.80%)과 넷마블(18.21%)에 이은 3대 주주다.국민연금, BTS 발언 후 주식평가액 1465억원 ↓23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국민연금의 하이브 주식 평가액은 3821억4797만원이다. 하이브는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보합세를 보이며 전날과 같은 13만9500원에 거래를 마쳤다.지난 14일 BTS 회식 영상이 게시된 이후 하이브의 주가 폭락은 주요 주주인 국민연금 손실에도 즉각 반영됐다.영상 게시 영향 반영되기 직전 5287억651만원이었던 국민연금의 하이브 주식평가액은 다음날 3972억1474만원으로 떨어졌다. 하룻새 1300억원...

BTS “활동중단” 한마디…국민연금도 1400억 날렸다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munhwa.com

www.yeongnam.com

www.infostockdaily.co.kr

www.econonews.co.kr

m.usjournal.kr

BTS 없는 하이브는 껍데기? 게임·콘텐트 기업 확장 전략

www.idaegu.co.kr

www.s-d.kr

404 Not Found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키움증권은 23일 하이브에 대해 “2분기는 역대 최대실적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하지만, BTS 활동 공백에 따라 하반기 실적 추정치를 하향했다”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는 26만5,000원으로 낮춰 잡았다. 이남수 연구원은 “BTS 활동 공백에 따라 추정치를 기존보다 매출액 19%, 영업이익 32% 하향한다”며 “따라서 2022년은 매출액 1조 5,774억원, 영업이익 2,637억원을 예상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BTS 완전체 공백이 공..

키움證"하이브, BTS 공백에 하반기 실적 추정치 하향…목표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