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최악 '어닝 쇼크'…코스피 상장사 영업益 37%  한국경제
  2. 반도체 부진에 상반기 상장사 순이익 '반토막'…43% 감소 - 중앙일보  중앙일보
  3. 코스피 상장사 순익 43% 감소, 9년만의 최대 '어닝쇼크'  조선비즈
  4. 상반기 코스피 상장사 영업이익 37% 급감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연합뉴스TV
  5. Google 뉴스에서 전체 콘텐츠 보기
올해 2분기 유가증권시장 상장사 영업이익이 작년 같은 기간보다 37.4%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국제회계기준(IFRS)에 따라 실적 발표를 시작한 2012년 이후 최대 ‘어닝 쇼크’다. 19일 한국거래소와 한국상장사협의회가 발표한 ‘2019년 상반기 결산 실적’에 따르면 유가증권시장 상장사 578곳(금융회사 등 제외)의 2분기 영업이익(연결 기준)은 27조1706억원으로 집계됐다. 전년 같은 기간보다 37.4% 줄었다. 반도체 업황이 악화된 데다 정유화학, 항공 등 대부분 산업이 부진에 빠진 영향이다. 지난해 4분기(-24.6%)올해 2분기 유가증권시장 상장사 영업이익이 작년 같은 기간보다 37.4%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국제회계기준(IFRS)에 따라 실적 발표를 시작한 2012년 이후 최대 ‘어닝 쇼크’다. 19일 한국거래소와 한국상장사협의회가 발표한 ‘2019년 상반기 결산 실적’에 따르면 유가증권시장 상장사 578곳(금융회사 등 제외)의 2분기 영업이익(연결 기준)은 27조1706억원으로 집계됐다. 전년 같은 기간보다 37.4% 줄었다. 반도체 업황이 악화된 데다 정유화학, 항공 등 대부분 산업이 부진에 빠진 영향이다. 지난해 4분기(-24.6%)

최악 어닝 쇼크…코스피 상장사 영업益 37↓ | 한경닷컴

19일 한국거래소와 한국상장회사협의회가 12월 결산 유가증권시장(코스피) 상장사 574개사의 연결재무제표를 분석한 결과 이들 기업의 상반기(1~6월) 매출액은 988조24억원으로 지난해 상반기보다 0.83% 늘어나는 데 그쳤다. 상반기에 코스피 상장사 순이익(37조4879억원)은 지난해 상반기보다 42.95%나 줄었다. 지난 상반 - 삼성전자,상반기,코스피,순이익,매출액,영업이익,반토막,반도체 부진,SK하이닉스,코스닥,어닝 쇼크19일 한국거래소와 한국상장회사협의회가 12월 결산 유가증권시장(코스피) 상장사 574개사의 연결재무제표를 분석한 결과 이들 기업의 상반기(1~6월) 매출액은 988조24억원으로 지난해 상반기보다 0.83% 늘어나는 데 그쳤다. 상반기에 코스피 상장사 순이익(37조4879억원)은 지난해 상반기보다 42.95%나 줄었다. 지난 상반

반도체 부진에 상반기 상장사 순이익 '반토막'…43% 감소 - 중앙일보

[2019년 상반기 결산]유가증권시장 상장사의 올해 상반기 당기순이익이 전년 대비 약 43% 감소했다. IFRS(국제회계기준)가 도입된 2011..

코스피 상장사 순익 43% 감소, 9년만의 최대 '어닝쇼크' - Chosunbiz > 증권 > 분석과 전망

조선비즈 모바일

Chosunbiz 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