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갤럭시 폴드, 최적화 앱 쏟아진다…"폴더블폰 생태계 구축"  매일뉴스
  2. [뉴스CAFE] IFA 2019에서 삼성전자 혁신 기술 대방출!  Samsung Newsroom Korea
  3. 삼성 "폰도 '거거익선' 시대…갤럭시폴드가 키(key)"  ZD넷 코리아
  4. [포인트 경제] '접는 스마트폰' 시대 열리나? / KBS뉴스(News)  KBS News
  5. 유럽전시회, 韓·中 대결 예상했는데…결론은 삼성vsLG  동아일보
  6. Google 뉴스에서 전체 콘텐츠 보기
유럽 최대 규모의 가전 박람회 IFA 2019가 지난 6일부터 11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열렸습니다. 전 세계 1,800여 업체와 25만 명 이상의 관람객이 참가한 이번 박람회에서 삼성전자는 '삼성 타운'이라는 콘셉트로 혁신 기술과 제품을 선보였는데요.  박람회 시작 하루 전인 9월유럽 최대 규모의 가전 박람회 IFA 2019가 지난 6일부터 11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열렸습니다. 전 세계 1,800여 업체와 25만 명 이상의 관람객이 참가한 이번 박람회에서 삼성전자는 '삼성 타운'이라는 콘셉트로 혁신 기술과 제품을 선보였는데요.  박람회 시작 하루 전인 9월 5일에는 '디자이닝 유어 투모로우'라는 테마로 프레스 컨퍼런스를 열고 삼성전자의 비전과 혁신 제품을 공유했습니다. #스피치 Benjamin Braun(삼성전자 구주총괄) "삼성전자는 5G 기술로 우리들의 고객들을 위해 마술을 실현했습니다. 삼성전자를 선두로 이끄는 것은 스마트폰부터 TV 그리고 주방에 이르기까지 광범위하게 연결할 수 있는 제품군입니다." 6일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된 IFA 박람회에서는 '커넥티드 리빙'을 중심으로 한 다양한 체험존을 마련해 관람객들을 맞이했습니다. 점점 더 다양해지는 라이프스타일에 맞게 세분화된 'Connected House' 체험 공간에서는 삼성전자의 각 제품과 기술이 상황에 따라 어떻게 연결되는지 직접 확인해볼 수 있습니다. #인터뷰 이여진(삼성전자 글로벌마케팅센터) "요즘 밀레니얼 세대들이 싱글라이프를 구성해서 혼자 사는 사람들이 가질 수 있는 즐거움 더불어 새로운 신혼부부들과 아이가 있는 집들이 우리 제품을 가지고 어떻게 연결된 삶에서 즐거움을 누릴 수 있는지 보여주는 콘셉트로 전시장을 구성했습니다." 사용자는 공간에 구애받지 않고 어디서든 모바일과 PC, TV 등을 활용해 연결된 업무 환경을 구축할 수 있고 이동하는 차에서도 삼성전자의 '디지털콕핏' 솔루션 등을 통해 집 안을 모니터링 하거나 제어할 수 있습니다. 갤럭시 웨어러블 기기를 활용해 몸 상태와 운동 효과를 측정할 수 있으며 각 가전제품은 상황에 맞춰 최적화된 환경을 제공해줍니다. 또한, 다양한 생활 패턴에 따라 냉장고, 세탁기, 에어컨 등 가전제품들이 유기적으로 연결되는 모습 역시 확인할 수 있었는데요. 그 밖에도 미래의 주방 콘셉트를 구현한 '퓨쳐 키친존'을 통해 인공지능

[뉴스CAFE] IFA 2019에서 삼성전자 혁신 기술 대방출! | SAMSUNG NEWSROOM

갤럭시폴드·듀얼스크린에 관심 집중…IFA `5G의 세계수도` 변신 선언갤럭시폴드·듀얼스크린에 관심 집중…IFA `5G의 세계수도` 변신 선언

"이제 스마트폰도 ‘거거익선(巨巨益善)’인 시대가 왔다." 삼성전자 첫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폴드' 개발을 이끈 정혜순·박지선 무선사업부 상무는 10일 뉴스룸을 통해 신제품의 최대 강점으로 7.3인치 대화면을 꼽았다. TV를 두고 '크면 클수록 좋다'는 의미로 통용되는 거거익선 트렌드가 이제 스마트폰으로 넘어왔다는 것이다. 정 상무는 "큰 TV를 보다 작은 TV를 못 보듯이 갤럭시 폴드를 쓰니 "이제 스마트폰도 ‘거거익선(巨巨益善)’인 시대가 왔다." 삼성전자 첫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폴드' 개발을 이끈 정혜순·박지선 무선사업부 상무는 10일 뉴스룸을 통해 신제품의 최대 강점으로 7.3인치 대화면을 꼽았다. TV를 두고 '크면 클수록 좋다'는 의미로 통용되는 거거익선 트렌드가 이제 스마트폰으로 넘어왔다는 것이다. 정 상무는 "큰 TV를 보다 작은 TV를 못 보듯이 갤럭시 폴드를 쓰니

[IFA 2019] '5G부터 접는폰까지'… 한중 경쟁 격화 | Save Internet 뉴데일리

독일 베를린에서 ‘IFA(국제가전전시회) 2019’가 11일(현지시간) 6일간의 일정을 마치고 막을 내렸다. 세계 3대 가전 전시회 중 하나인 IFA에는 올해 50개국에서 193…독일 베를린에서 ‘IFA(국제가전전시회) 2019’가 11일(현지시간) 6일간의 일정을 마치고 막을 내렸다. 세계 3대 가전 전시회 중 하나인 IFA에는 올해 50개국에서 193…

유럽전시회, 韓·中 대결 예상했는데…결론은 삼성vsLG

5G(5세대) 이동통신이 상용화되면서 스마트폰 시장의 고가(高價) 트렌드가 점점 가속화하고 있다.삼성전자의 갤럭시노트 10은 출고가 124만85..

5G 고집 안한다면… 30만원대로 '고가 스마트폰 스펙' 누릴 수 있다 - Chosunbiz > 테크 > ICT/미디어

조선비즈 모바일

Chosunbiz 홈

"기존에는 스마트폰과 태블릿이 각각 있었지만, 그 두 개를 합쳐 놓으면 경험이 완전히 달라져요. 영화나 뉴스를 보고, 검색을 하는 일반적인 스마트폰 경험이 큰 화면에서 새롭게 재탄생하는 것이죠. 이제 스마트폰도 '거거익선(巨巨益善)'인 시대가 온 겁니다."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정혜순 프레임워크그룹 상무와 박지선 전략파트너개발그룹 상무는 10일 삼성 뉴스룸에 공개된 인터뷰에서 갤럭시폴드의 '접을 수 있는 7.3인치 대화면'이 가장 큰 경험의 변화라고 입을 모았다. 정 상무와 박 상무는 삼성전자의 첫 폴더블폰인 갤럭시폴드 개발 주역이다"기존에는 스마트폰과 태블릿이 각각 있었지만, 그 두 개를 합쳐 놓으면 경험이 완전히 달라져요. 영화나 뉴스를 보고, 검색을 하는 일반적인 스마트폰 경험이 큰 화면에서 새롭게 재탄생하는 것이죠. 이제 스마트폰도 '거거익선(巨巨益善)'인 시대가 온 겁니다."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정혜순 프레임워크그룹 상무와 박지선 전략파트너개발그룹 상무는 10일 삼성 뉴스룸에 공개된 인터뷰에서 갤럭시폴드의 '접을 수 있는 7.3인치 대화면'이 가장 큰 경험의 변화라고 입을 모았다. 정 상무와 박 상무는 삼성전자의 첫 폴더블폰인 갤럭시폴드 개발 주역이다

갤럭시폴드 개발자 스마트폰도 거거익선…폴드 써보면 다른 폰 못 써 | 한경닷컴

The DigitalTim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