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이번엔 '전원탈락' 없을까…'제3인뱅' 예비인가 신청 시작  노컷뉴스
  2. 제3인터넷은행 내일부터 신청…토스·키움 재도전 여부 ‘촉각’  조선비즈
  3. 하나銀, 인터넷은행 발 뺀다…키움뱅크 '비상'  한국경제
  4. 신한금융지주, 생활금융 강화 위해 인터넷은행 재도전 '저울질'  비즈니스포스트
  5. 제3인터넷銀 3곳 이상 관심…10일부터 예비인가 접수  매일경제
  6. Google 뉴스에서 전체 콘텐츠 보기
제3인터넷전문은행 예비인가 신청 접수가 10일부터 시작된다. 지난 5월 예비인가에서 탈락한 토스뱅크 컨소시엄과 키움뱅크 컨소시엄의 재도전 여부는..

제3인터넷은행 내일부터 신청…토스·키움 재도전 여부 ‘촉각’ - Chosunbiz > 금융

조선비즈 모바일

Chosunbiz 홈

10일 예비인가 신청을 받는 제3 인터넷전문은행 사업에서 KEB하나은행이 발을 빼기로 했다. KEB하나은행이 참여했던 키움뱅크 컨소시엄은 발등에 불이 떨어졌다. KEB하나은행을 대신할 만큼 자금력 있는 투자자를 찾기 쉽지 않아서다. SKT도 이탈 가능성 커 8일 금융업계에 따르면 KEB하나은행은 인터넷전문은행 참여 의사를 접고, 기존 키움뱅크 컨소시엄에서 빠지기로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KEB하나은행관계자는 “아직 결정된 것은 없다”고 말했다. 하지만 업계에서는 KEB하나은행이 인터넷전문은행보다는 SK텔레콤과 만든 핀테10일 예비인가 신청을 받는 제3 인터넷전문은행 사업에서 KEB하나은행이 발을 빼기로 했다. KEB하나은행이 참여했던 키움뱅크 컨소시엄은 발등에 불이 떨어졌다. KEB하나은행을 대신할 만큼 자금력 있는 투자자를 찾기 쉽지 않아서다. SKT도 이탈 가능성 커 8일 금융업계에 따르면 KEB하나은행은 인터넷전문은행 참여 의사를 접고, 기존 키움뱅크 컨소시엄에서 빠지기로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KEB하나은행관계자는 “아직 결정된 것은 없다”고 말했다. 하지만 업계에서는 KEB하나은행이 인터넷전문은행보다는 SK텔레콤과 만든 핀테

하나銀 인터넷은행 발 뺀다…키움뱅크 비상 | 한경닷컴

10일부터 예비인가 접수신청 주주 문제로 탈락했던 토스 인터넷銀 포기 관측 나왔지만 SC제일 끌어들여 상황 반전 `대주주 적격성` 문제 해소될듯10일부터 예비인가 접수신청 주주 문제로 탈락했던 토스 인터넷銀 포기 관측 나왔지만 SC제일 끌어들여 상황 반전 `대주주 적격성` 문제 해소될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