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中 "美, '신장 문제' 사실 묵살…비자 제한 철회하라"  뉴스1
  2. 中, 스몰딜 카드 내밀자…美 잔혹한 인권탄압 거론  매일경제
  3. 미, '위구르족 인권탄압' 중국 제재…무역협상 앞두고 '장외카드'로 압박  한겨레
  4. 고위급협상 앞두고 실무협상 하던 날, 中인권 건드린 美  매일경제
  5. 신장 위그르 인권 이유로…미국, 中기업 8개 제재  매일경제
  6. Google 뉴스에서 전체 콘텐츠 보기
사실 앞에 겸손한 민영 종합 뉴스통신사 뉴스1

中 "美, '신장 문제' 사실 묵살…비자 제한 철회하라"

中 "美, '신장 문제' 사실 묵살…비자 제한 철회하라" - 뉴스1 코리아

中 "美, '신장 문제' 사실 묵살…비자 제한 철회하라"

위구르 억압 中기관·기업 제재 28곳 블랙리스트 전격 발표 트럼프, 홍콩 강경진압도 언급 中 "내정간섭 중단하라" 반발위구르 억압 中기관·기업 제재 28곳 블랙리스트 전격 발표 트럼프, 홍콩 강경진압도 언급 中 "내정간섭 중단하라" 반발

신장웨이우얼 자치구 위구르족 인권유린 명분 현지 공안당국과 첨단업체 ‘거래 제한’ 대상 지정 중국 내부 문제로 제재는 처음…중 보복 가능성 10~11일 고위급 무역협상…트럼프 “빅딜 선호”신장웨이우얼 자치구 위구르족 인권유린 명분 현지 공안당국과 첨단업체 ‘거래 제한’ 대상 지정 중국 내부 문제로 제재는 처음…중 보복 가능성 10~11일 고위급 무역협상…트럼프 “빅딜 선호”

미, ‘위구르족 인권탄압’ 중국 제재…무역협상 앞두고 ‘장외카드’로 압박 : 중국 : 국제 : 뉴스 : 한겨레

미국 상무부가 7일(현지시간) 중국의 위구르족 탄압과 관련해 감시카메라 제조업체 하이크비전 등 28개 중국 기업과 기관을 제재 리스트에 올렸다. 제재 리스트에 오른 기업은 하이크비전을 비롯해 다화, 아이플라이텍, 이씬과학기술 등 여덟 곳이다. 이 밖에 신장 위구르 자치지역 인민정부 공안국과 19개 산하기관이 제재 대상에 포함됐다. 상무부는 관보에서 “이들 기관과 기업은 신장의 위구르족, 카자크족을 비롯해 이슬람 소수민족에 대한 중국의 억압과 대규모 임의구금, 첨단 감시 등 인권침해 및 유린에 연루됐다”고 밝혔다. 미국의 제재 대상에미국 상무부가 7일(현지시간) 중국의 위구르족 탄압과 관련해 감시카메라 제조업체 하이크비전 등 28개 중국 기업과 기관을 제재 리스트에 올렸다. 제재 리스트에 오른 기업은 하이크비전을 비롯해 다화, 아이플라이텍, 이씬과학기술 등 여덟 곳이다. 이 밖에 신장 위구르 자치지역 인민정부 공안국과 19개 산하기관이 제재 대상에 포함됐다. 상무부는 관보에서 “이들 기관과 기업은 신장의 위구르족, 카자크족을 비롯해 이슬람 소수민족에 대한 중국의 억압과 대규모 임의구금, 첨단 감시 등 인권침해 및 유린에 연루됐다”고 밝혔다. 미국의 제재 대상에

10일 고위급 무역협상 앞두고…美 中 기관·기업 28곳 제재 | 한경닷컴

상무부가 중국 신장(新疆) 지역에서의 위구르족 등 이슬람 소수민족 처우와 관련해 신장 위구르 자치지역 인민정부 공안국과 감시카메라 제조업체 하이크비전 등 총 28개 중국 기관과 기업을 제재리스트에 올렸다고 로이터통신과 뉴욕타임스(NYT) 등이 7일보도했다.상무부는 이번 조치가 이날 시작된 실무협상에 이어 10일 재개되는 미중 고위급 무역협상과는 별개의 조치라고 밝혔으나 미·중 협상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제기된다.상무부의 블랙리스트에 오른 대상은 신장 위구르 자치지역 인민정부 공안국과 19개 산하 기관, 하이크비전과 다화, 아이플라이텍(IFLYTEK), 샤먼 메이야 피코 인포메이션, 이씬(Yixin) 과학기술 등 8개 기업이다.상무부는 이날 게재한 관보에서 “이들 기관·기업들은 신장의 위구르족, 카자크족을 비롯해 다른 이슬람 소수민족에 대한 중국의 억압과 대규모 임의구금, 첨단감시 등의 이행에 있어서 인권침해와 유린에 연루됐다”고 설명했다.미국의 제재대상에 오르면 미국 정부의 승인 없이는 미국이나 미국 기업으로부터 부품 등을 구매할 수 없다.신장 위구르 자치구는 1천100만 명의 위구르족 이슬람교도가 거주하는 지역으로, 많은 위구르족을 포함해 최대 100만명 이상이 재교육 수용소에 구금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미국은 이를 조직적 탄압으로 규정하며 비판해왔으며, 중국 정부는 이 시설이 테러리즘과 극단주의에 대응하는 데 필요하며 ‘인도적 직업교육센터’라고 주장하고 있다.트럼프 행정부는 지난 8월 이번 조치와 별도로 의회가 통과시킨 국방수권법(NDAA)에 따라 중국업체의 통신·감시 장비를 구매하지 못하도록 하는 규정을 발표한 바 있다.국방수권법은 국가안보를 이유로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와 ZTE(중싱통신), 감시 카메라 제조업체 하이크비전, 다화, 하이테라 등 5개 중국업체의 장비구입에 연방 재원을 사용하지 못하도록 했다.상무부가 중국 신장(新疆) 지역에서의 위구르족 등 이슬람 소수민족 처우와 관련해 신장 위구르 자치지역 인민정부 공안국과 감시카메라 제조업체 하이크비전 등 총 28개 중국 기관과 기업을 제재리스트에 올렸다고 로이터통신과 뉴욕타임스(NYT) 등이 7일보도했다.상무부는 이번 조치가 이날 시작된 실무협상에 이어 10일 재개되는 미중 고위급 무역협상과는 별개의 조치라고 밝혔으나 미·중 협상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제기된다.상무부의 블랙리스트에 오른 대상은 신장 위구르 자치지역 인민정부 공안국과 19개 산하 기관, 하이크비전과 다화, 아이플라이텍(IFLYTEK), 샤먼 메이야 피코 인포메이션, 이씬(Yixin) 과학기술 등 8개 기업이다.상무부는 이날 게재한 관보에서 “이들 기관·기업들은 신장의 위구르족, 카자크족을 비롯해 다른 이슬람 소수민족에 대한 중국의 억압과 대규모 임의구금, 첨단감시 등의 이행에 있어서 인권침해와 유린에 연루됐다”고 설명했다.미국의 제재대상에 오르면 미국 정부의 승인 없이는 미국이나 미국 기업으로부터 부품 등을 구매할 수 없다.신장 위구르 자치구는 1천100만 명의 위구르족 이슬람교도가 거주하는 지역으로, 많은 위구르족을 포함해 최대 100만명 이상이 재교육 수용소에 구금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미국은 이를 조직적 탄압으로 규정하며 비판해왔으며, 중국 정부는 이 시설이 테러리즘과 극단주의에 대응하는 데 필요하며 ‘인도적 직업교육센터’라고 주장하고 있다.트럼프 행정부는 지난 8월 이번 조치와 별도로 의회가 통과시킨 국방수권법(NDAA)에 따라 중국업체의 통신·감시 장비를 구매하지 못하도록 하는 규정을 발표한 바 있다.국방수권법은 국가안보를 이유로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와 ZTE(중싱통신), 감시 카메라 제조업체 하이크비전, 다화, 하이테라 등 5개 중국업체의 장비구입에 연방 재원을 사용하지 못하도록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