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조국 동생 구속 수감…조국 · 모친까지 수사 확대 전망  SBS 뉴스
  2. [속보]조국 동생 구속…법원 “구속 필요성·상당성 인정”  동아일보
  3. 법원, '웅동학원 의혹' 조국 동생 구속영장 발부 / YTN  YTN NEWS
  4. 법원, 조국 동생 두번째 영장은 발부…檢 수사 탄력받나  노컷뉴스
  5. 조국 동생 결국 구속…조 전 장관 일가 수사 확대되나  JTBC News
  6. Google 뉴스에서 전체 콘텐츠 보기
앞서 한 차례 구속영장이 기각됐던 조국 전 법무장관의 동생 조 모 씨가 어젯밤 구속 수감됐습니다. 이제 검찰 수사는 조 전 장관과 모친으로까지 확대될 것으로 보입니다. 보도에 박원경 기자입니다. 앞서 한 차례 구속영장이 기각됐던 조국 전 법무장관의 동생 조 모 씨가 어젯밤 구속 수감됐습니다. 이제 검찰 수사는 조 전 장관과 모친으로까지 확대될 것으로 보입니다. 보도에 박원경 기자입니다.

조국 동생 구속 수감…조국 · 모친까지 수사 확대 전망 | SBS 뉴스

조국 전 법무부장관(54)의 동생 조모 씨(52·전 웅동학원 사무국장)가 강제집행 면탈 및 범인도피 교사 혐의 등으로 31일 구속 수감됐다. 9일 첫 구속영장이 기각된 이후 22…조국 전 법무부장관(54)의 동생 조모 씨(52·전 웅동학원 사무국장)가 강제집행 면탈 및 범인도피 교사 혐의 등으로 31일 구속 수감됐다. 9일 첫 구속영장이 기각된 이후 22…

[속보]조국 동생 구속…법원 “구속 필요성·상당성 인정”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동생 조모(52)씨가 결국 검찰에 구속됐다. 조 전 장관을 비롯한 가족 일가에 대한 웅동학원 비리 수사에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1일 법원에 따르면, 신종열 서울중앙지법 영장전담 부장판사는..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동생 조모(52)씨가 결국 검찰에 구속됐다. 조 전 장관을 비롯한 가족 일가에 대한 웅동학원 비리 수사에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1일 법원에 따르면, 신종열 서울중앙지법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법원, 조국 동생 두번째 영장은 발부…檢 수사 탄력받나 - 노컷뉴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동생 조모(52)씨가 결국 검찰에 구속됐다. 조 전 장관을 비롯한 가족 일가에 대한 웅동학원 비리 수사에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1일 법원에 따르면, 신종열 서울중앙지법 영장전담 부장판사는..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동생 조모(52)씨가 결국 검찰에 구속됐다. 조 전 장관을 비롯한 가족 일가에 대한 웅동학원 비리 수사에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1일 법원에 따르면, 신종열 서울중앙지법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법원, 조국 동생 두번째 영장은 발부…檢 수사 탄력받나 - 노컷뉴스

[앵커]한 차례 구속영장이 기각됐던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동생 조 모 씨에 대한 구속 여부가 이르면 오늘 밤 결정됩니다.휠체어를 타고 영장 심사에 출석한 조 씨는 백억...[앵커]한 차례 구속영장이 기각됐던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사회]조국 동생, 두 번째 구속 갈림길...이르면 오늘 밤 구속 갈림길 | YTN

늦은 밤이나 내일 새벽 결론날 듯…신종열 부장판사가 심리 강제집행면탈·범인도피 혐의 추가…조씨 측 "출석할 것" 조국 전 법무부 장관 가족이 운영해온 학교법인 웅동학원에서 채용 비리와 위장 소송 등을 저지른 의혹을 받는 조 전 장관 동생 조모(52) 씨가 또다시 구속 갈림길에 선다. 31일 법원에 따르면 신종열(47·사법연수원 26기) 서울중앙지법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이날 오전 10시 30분에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열고 구속 수사가 필요한지 심리한다. 신 부장판사는 교사채용 지원자들에게 돈을 받아 조씨에게 전달한 브늦은 밤이나 내일 새벽 결론날 듯…신종열 부장판사가 심리 강제집행면탈·범인도피 혐의 추가…조씨 측 "출석할 것" 조국 전 법무부 장관 가족이 운영해온 학교법인 웅동학원에서 채용 비리와 위장 소송 등을 저지른 의혹을 받는 조 전 장관 동생 조모(52) 씨가 또다시 구속 갈림길에 선다. 31일 법원에 따르면 신종열(47·사법연수원 26기) 서울중앙지법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이날 오전 10시 30분에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열고 구속 수사가 필요한지 심리한다. 신 부장판사는 교사채용 지원자들에게 돈을 받아 조씨에게 전달한 브

조국 동생 또 구속 갈림길에…오늘 2차 영장심사 | 한경닷컴

조씨의 신병을 확보한 검찰이 조 전 장관, 정경심(57?구속) 동양대 교수, 모친 박정숙(81) 운동학원 이사장 등을 겨눈 관련 수사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서울중앙지법 신종열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이날 오후 11시 반 쯤 "종전 구속영장청구 전후의 수사 진행 경과, 추가된 범죄혐의 및 구속사유 관련 - 조국,구속영장,구속영장 발부,시간 조씨,당시 조씨조씨의 신병을 확보한 검찰이 조 전 장관, 정경심(57?구속) 동양대 교수, 모친 박정숙(81) 운동학원 이사장 등을 겨눈 관련 수사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서울중앙지법 신종열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이날 오후 11시 반 쯤 "종전 구속영장청구 전후의 수사 진행 경과, 추가된 범죄혐의 및 구속사유 관련

아내·조카 이어 동생도 구속···檢 수사, 조국 턱밑까지 갔다 - 중앙일보

웅동학원 채용비리와 허위 소송 혐의 등으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조국 전 법무장관의 동생 조모(52)씨에 대한 법원의 영장실질심사가 6시간 만에 종..웅동학원 채용비리와 허위 소송 혐의 등으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조국 전 법무장관의 동생 조모(52)씨에 대한 법원의 영장실질심사가 6시간 만에 종..

조국 동생 "몸이 많이 안 좋다"…6시간 만에 두번째 영장심사 종료 - 조선닷컴 - 사회 > 법조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동생 조모 씨가 어젯밤(31일) 결국 구속됐습니다. 웅동학원 교사를 채용할 때 돈을 받고 시험 문제와 답안지..

'웅동학원 의혹' 조국 동생 구속…정경심 구속기간 연장 | JTBC 뉴스

법원 “구속 필요성·상당성 인정할 수 있다” 부인·5촌조카 이후 조국 일가 세번째 구속 검찰, 조국 본인 혐의에 수사력 집중할 듯법원 “구속 필요성·상당성 인정할 수 있다” 부인·5촌조카 이후 조국 일가 세번째 구속 검찰, 조국 본인 혐의에 수사력 집중할 듯

조국 전 장관 동생 구속…공사비 허위소송·채용비리 혐의 : 사회일반 : 사회 : 뉴스 : 한겨레

법원 "구속 필요성 있다"법원 "구속 필요성 있다"

"새롭게 추가된 혐의 인정하는가.""...."31일 오전 10시10분 서울중앙지법 4번 법정 앞. 웅동학원 채용비리·허위소송 등 혐의를 받는 조국(54) 전 법무부장관 동생 조모(52) 씨가 하늘색 목 보호대에 휠체어를 타고 나타났다. 이날 오전 예정된 자신의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기 위해서였다. 오전 10시12분쯤 포토라인에 선 조씨는 검은색 가죽 자켓에 회색 바지 차림이었다.그의 영장실질심사는 지난 9일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였다. 첫 영장실질심사에 불출석한 조씨에게 취재진의 질문이 쏟아졌다. '새롭게 추가된 혐의 인정하는가' '오늘 어떻게 소명할 예정인가' '검찰이 건강에 이상없다고 했는데 어떻게 (건강 문제를) 소명할건가' 등의 질문에 그는 눈을 아래로 내리깔았다. 취재진과 눈을 마주치기 싫은 기색이었다.취재진 질문에 묵묵부답으로 일관한 조 전 장관 동생 조씨는 결국 취재진의 질문에 아무런 대답을 하지 않은 채 곧바로 법정 안으로 들어갔다. 조씨가 법원 출입구부터 법정 안으로 들어가기까지는 불과 2분 정도 걸렸다.이날 법원 내부는 오전 9시30분쯤부터 분주해지기 시작했다. 방호원이 오전 9시38분 "(조씨가) 휠체어를 타고 들어올 것"이라고 알리면서부터였다. 법원 직원은 취재진에게 주의를 당부했다. 한 직원이 오전 10시6분 조씨가 출발했음을 알렸다.조씨의 영장실질심사는 이날 오전 10시30분부터 서울중앙지법 신종열(47‧사법연수원26기) 영장전담 부장판사 심리로 진행됐다. 조씨의 구속 여부는 이르면 31일 밤 혹은 11월1일 새벽에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조씨는 웅동학원 교사 지원자의 부모들로부터 2억원을 받고 시험문제와 답안지를 건넨 혐의를 받는다. 조씨는 의혹이 불거지자 채용비리 브로커를 해외로 도피시키기도 했다. 2006년과 2017년 웅동학원 공사대금과 관련한 허위소송을 제기해 웅동학원에 100억원대 손해를 끼친 혐의도 받는다. 당시 조 전 장관과 정 교수는 웅동학원 등기이사였다.조 전 장관 일가 중 정경심·조범동 구속… 조씨에게 돈 건넨 전달책도 구속지난 29일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2부(부장검사 고형곤)가 재청구한 조씨의 구속영장에는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배임, 강제집행면탈, 배임수재, 업무방해, 증거인멸교사, 범인도피 혐의 등이 담겼다. 검찰이 지난 4일 청구한 구속영장의 혐의에 강제집행면탈, 범인도피 등 2개가 추가됐다.앞서 서울중앙지법 명재권(52·27기)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지난 9일 조씨에 대한 첫 구속영장을 기각했다.한편 조 전 장관 부인 정경심(57·구속) 씨에 대한 영장실질심사는 지난 23일 서울중앙지법 송경호(50·사법연수원 28기) 영장전담 부장판사 심리로 진행됐다. 송 판사는 "범죄 혐의 상당부분이 소명된다"며 24일 새벽 정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지난 16일 '조국펀드' 관련 조 전 장관 5촌 조카 조범동(36·구속) 씨가, 지난 1일 조씨에게 채용 청탁 자금을 건넨 혐의를 받는 전달책 등이 구속된 바 있다.

[현장] '꾀병 논란' 조국 동생… 휠체어에 목 보호대 차고 출석 | Save Internet 뉴데일리

정확하고 깊은 뉴스로 독자와의 공감을 추구합니다정확하고 깊은 뉴스로 독자와의 공감을 추구합니다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

[속보] 조국 동생도 결국 구속,5촌 조카ㆍ부인 이어,5촌 조카ㆍ부인 이어

캐나다 한국일보 : [속보] 조국 동생도 결국 구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