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정소녀 "허참과 말다툼도 한 적 없어" 불화설 해명  한국경제Google 뉴스에서 전체 콘텐츠 보기
배우 정소녀가 과거 방송인 허참과의 불화설을 부인했다. 11일 오전 방송된 KBS1 '아침마당'의 '명불허전' 코너에는 '가족오락관' MC 출신 허참, 윤지영, 정소녀, 조영구, 오유경이 출연했다. 이날 정소녀는 자신을 '가족오락관' 2대 여자 MC라고 소개하며 "1980년대에 진행을 했으니 30여년이 지났다. 아직도 '가족오락관'을 기억해주시고 초대해주셔서 정말 좋다. 오늘 동창회하는 기분이다. 얼마나 손녀가 예쁜지 모른다. 전 이제 소녀 아니고 할머니다"라고 인사했다. 정소녀는 허참과 '가족오락관'을 진행하던 때를 떠올리며 "허배우 정소녀가 과거 방송인 허참과의 불화설을 부인했다. 11일 오전 방송된 KBS1 '아침마당'의 '명불허전' 코너에는 '가족오락관' MC 출신 허참, 윤지영, 정소녀, 조영구, 오유경이 출연했다. 이날 정소녀는 자신을 '가족오락관' 2대 여자 MC라고 소개하며 "1980년대에 진행을 했으니 30여년이 지났다. 아직도 '가족오락관'을 기억해주시고 초대해주셔서 정말 좋다. 오늘 동창회하는 기분이다. 얼마나 손녀가 예쁜지 모른다. 전 이제 소녀 아니고 할머니다"라고 인사했다. 정소녀는 허참과 '가족오락관'을 진행하던 때를 떠올리며 "허

아침마당 정소녀 허참과 말다툼도 한 적 없어 불화설 해명 | 한경닷컴

연예, 패션, 뷰티, 엔터테인먼트, 문화/사회, 라이프, 셀럽티비 뉴스제공연예, 패션, 뷰티, 엔터테인먼트, 문화/사회, 라이프, 셀럽티비 뉴스제공

더셀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