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풍 일으킨 BTS에 퇴짜"...외신도 비판한 그래미 / YTN  YTN newsGoogle 뉴스에서 전체 콘텐츠 보기
방탄소년단이 퇴짜를 맞았다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 3관왕 BTS 그래미상에선 본상부문 진입실패 최고그룹상 1개 부문만 후보로 非영어권 출신에 특히 폐쇄적 BTS 다시 도전하게 해줘 감사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대중음악계 최고 권위를 지닌 그래미상에 2년 연속 후보로 지명방탄소년단이 퇴짜를 맞았다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 3관왕 BTS 그래미상에선 본상부문 진입실패 최고그룹상 1개 부문만 후보로 非영어권 출신에 특히 폐쇄적 BTS 다시 도전하게 해줘 감사

“방탄소년단이 퇴짜를 맞았다” - 조선일보

[스포츠서울|조현정기자]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최고 권위 음악상인 그래미상 후보에 2년 연속 올랐지만 외신들은 그래미가 최고의 한 해를 보낸 BTS를 생각보다 박하게 평가했다고 지적했다.그래미상을 주관하는 미국 레코딩 아카데미는 23일(현지시간) 방탄소년단이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후보에 올랐다고 발표했다.BTS는 올해 ‘버터’로 빌보드 싱글차트 ‘핫 100’에서 통산 10주 정상을 차지하는 대기록을 세워 그래미 4대 본상인 ‘제너럴 필즈’ 후보로 유력시됐지만 아쉽게도 본상 후보에 들지 못했다.4대 본상은 ‘올해의 레코드’, ‘올해의 앨범’, ‘올해의 노래’, 신인상인 ‘베스트 뉴 아티스트’로, 미국 대중음악 매체 빌보드 등은 방탄소년단이 ‘올해의 레코드’ 등 본상 후보에 오를 것으로 예측했다.AP 통신은 이날 그래미가 발표한 후보 명단과 관련해 “‘올해의 레코드’와 ‘올해의 노래’ 부문에서 소셜미디어와 음악 차트를 모두 석권한 몇몇 주요 싱글이 제외됐다”며 “더욱 놀라운 것은 BTS ‘버터’가 퇴짜를 맞았다는 것”이라고 보도했다.이어 “한국 그룹 BTS의 ‘버터’는 올여름 메가 히트곡이지만 그래미는 단 1개 부문 후보에만 BTS를 올려놨다”고 꼬집었다.로스앤젤레스타임스(LAT)는 “글로벌 팝 돌풍 BTS가 블록버스터급 한 해를 보냈음에도 1개 부문 후보에만 올랐다”며 “‘버터’가 빌보드 ‘핫 100’에서 10주 정상에 올랐지만, ‘올해의 레코드’와 ‘올해의 노래’ 부문에서 배제됐다”고 전했다.dpa 통신은 방탄소년단을 비롯해 드레이크와 메건 더 스탤리언 등이 ‘올해의 앨범’ 부문 후보에서 탈락했다며 그래미의 결정에 의아해했다.일간 USA투데이도 BTS, 드레이크, 마일리 사이러스 등 팝 차트 1위에 오른 아티스트들이 그래미 주요 후보 지명에서 누락됐다고 지적했다.USA투데이는 “‘버터’는 더없이 행복한 즐거움을 선사했고 음악 플랫폼 스포티파이의 글로벌 차트 기록을 깬 여름 노래”라며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라는 단 하나의 후보 지명만으로 되는가”라고 방탄소년단 팬들에게 물었다.hjcho@sportsseoul.com사진| 빅히트 뮤직 [스포츠서울|조현정기자]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최고 권위 음악상인 그래미상 후보에 2년 연속 올랐지만 외신들은 그래미가 최고의 한 해를 보낸 BTS를 생각보다 박하게 평가했다고 지적했다.그래미상을 주관하는 미국 레코딩 아카데미는 23일(현지시간) 방탄소년단이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후보에 올랐다고 발표했다.BTS는 올해 ‘버터’로 빌보드 싱글차트 ‘핫 100’에서 통산 10주 정상을 차지하는 대기록을 세워 그래미 4대 본상인 ‘제너럴 필즈’ 후보로 유력시됐지만 아쉽게도 본상 후보에 들지 못했다.4대 본상은 ‘올해의 레코드’, ‘올해의 앨범’, ‘올해의 노래’, 신인상인 ‘베스트 뉴 아티스트’로, 미국 대중음악 매체 빌보드 등은 방탄소년단이 ‘올해의 레코드’ 등 본상 후보에 오를 것으로 예측했다.AP 통신은 이날 그래미가 발표한 후보 명단과 관련해 “‘올해의 레코드’와 ‘올해의 노래’ 부문에서 소셜미디어와 음악 차트를 모두 석권한 몇몇 주요 싱글이 제외됐다”며 “더욱 놀라운 것은 BTS ‘버터’가 퇴짜를 맞았다는 것”이라고 보도했다.이어 “한국 그룹 BTS의 ‘버터’는 올여름 메가 히트곡이지만 그래미는 단 1개 부문 후보에만 BTS를 올려놨다”고 꼬집었다.로스앤젤레스타임스(LAT)는 “글로벌 팝 돌풍 BTS가 블록버스터급 한 해를 보냈음에도 1개 부문 후보에만 올랐다”며 “‘버터’가 빌보드 ‘핫 100’에서 10주 정상에 올랐지만, ‘올해의 레코드’와 ‘올해의 노래’ 부문에서 배제됐다”고 전했다.dpa 통신은 방탄소년단을 비롯해 드레이크와 메건 더 스탤리언 등이 ‘올해의 앨범’ 부문 후보에서 탈락했다며 그래미의 결정에 의아해했다.일간 USA투데이도 BTS, 드레이크, 마일리 사이러스 등 팝 차트 1위에 오른 아티스트들이 그래미 주요 후보 지명에서 누락됐다고 지적했다.USA투데이는 “‘버터’는 더없이 행복한 즐거움을 선사했고 음악 플랫폼 스포티파이의 글로벌 차트 기록을 깬 여름 노래”라며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라는 단 하나의 후보 지명만으로 되는가”라고 방탄소년단 팬들에게 물었다.hjcho@sportsseoul.com사진| 빅히트 뮤직

스포츠서울 - 외신 "그래미, 방탄소년단 퇴짜…메가히트에도 1개 부문만 후보 지명"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후보 올라유력시된 본상 ‘올해의 레코드’에선 배제미국·백인·남성 위주 비판 더 거세질 듯#Scammys(사기+그래미) 해시태그 반발도‘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후보 올라유력시된 본상 ‘올해의 레코드’에선 배제미국·백인·남성 위주 비판 더 거세질 듯#Scammys(사기+그래미) 해시태그 반발도

BTS, 2년 연속 그래미 후보…본상은 제외돼 팬들 반발 : 문화일반 : 문화 : 뉴스 : 한겨레

방탄소년단과 콜드플레이가 지난 21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마이크로소프트 극장에서 열린 제49회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에서 공연을 하고 있다. /로이터 연합뉴스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방탄소년단과 콜드플레이가 지난 21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마이크로소프트 극장에서 열린 제49회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에서 공연을 하고 있다. /로이터 연합뉴스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

'그래미, BTS 퇴짜놨다'…단 1개 부문 후보 지명에 외신들 의문 제기

'2021 아메리칸뮤직어워즈'에서 대상을 받은 그룹 방탄소년단이 '2022 그래미어워즈(이하 그래미)'에선 본상 후보에서 모두 제외되자, 그래미의 보수성에 대한 비판이 안팎으로 쏟아지고 있다. AP통신 등 외신은 "BTS의 '버터'가 퇴짜를 맞았다"고 꼬집었고, 음악 팬들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사기의 그래미'란 뜻의 해시태그 '#Scammys'( - 퇴짜뮤직 워즈BTS그래미 워즈사기아메통신2021대상사회관계망서비스 SNS '2021 아메리칸뮤직어워즈'에서 대상을 받은 그룹 방탄소년단이 '2022 그래미어워즈(이하 그래미)'에선 본상 후보에서 모두 제외되자, 그래미의 보수성에 대한 비판이 안팎으로 쏟아지고 있다. AP통신 등 외신은 "BTS의 '버터'가 퇴짜를 맞았다"고 꼬집었고, 음악 팬들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사기의 그래미'란 뜻의 해시태그 '#Scammys'(

비밀위원회 없앴지만... 'BTS 본상 퇴짜' 그래미 '유리천장' 여전

그룹 방탄소년단이 23일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부문 후보에 오른 ‘그래미 어워즈’(Grammy Awards)는 미국 대중음악계 최고 권위를 지닌 시상식이다.그래미 어워즈는 가수, 프로듀서, 녹음 엔지니어, 평론가 등 음악 전문가 단체인 레코딩 아카데미가 1959년부터 매년 개최한다.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American Music Awards·1974년 시작)나 ‘빌보드 뮤직 어워즈’(Billboard Music Awards·1990년 시작)보다 역사가 훨씬 길다.이 때문에 이들을 아우르는 미국 3대 음악 시상식 가운데 최고 권위를 자랑하고, 그만큼 수상도 어려운 것으로 정평이 나 있다.그래미 어워즈의 가장 큰 특징은 차트 성적이나 음반 판매량 등 상업적 성과보다는 음악성과 작품성 그 자체에 초점을 맞춘다는 점이다. 대중 투표 방식의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 빌보드 차트 데이터를 기반으로 하는 빌보드 뮤직 어워즈와는 차이가 크다.그해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어도 평단의 호응을 끌어내지 못하면 ‘무관’으로 끝나는 경우도 수두룩한 ‘비정한’ 시상식이 바로 그래미 어워즈다.그래미 어워즈는 올해 총 86개 부문을 시상하는데 그 가운데에서도 ‘올해의 앨범’, ‘올해의 레코드’, ‘올해의 노래’, ‘신인상’ 등이 4대 본상으로 ‘제너럴 필즈’(General Fields)로 불린다.이 외에도 팝, 록, 컨트리, 랩, 댄스, 클래식 등 음악 장르별 세부 부문이 있고 작·편곡, 앨범 패키지, 프로듀싱 등 기술적 부문도 시상한다.방탄소년단은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후보에 올랐지만, 당초 기대를 모았던 ‘제너럴 필즈’ 후보 진입에는 실패해 그래미의 높은 벽을 절감했다.그래미 어워즈 후보는 레코딩 아카데미 회원 중 투표권이 있는 회원 1만 1천여 명의 투표로 선정한다. 방탄소년단과 방시혁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의장도 각각 투표 회원과 전문가 회원 자격으로 투표할 수 있다.후보 지명 후에는 수상자를 결정하는 최종 투표가 진행된다. 해당 부문에서 최다 득표를 한 후보가 수상하게 되며 득표수가 같을 경우 공동으로 수상한다. 수상자는 축음기를 형상화한 트로피 ‘그라모폰’(Gramophone)을 받는다.그래미 어워즈는 그동안 폐쇄적·보수적·배타적이라는 비판이 끊이질 않았다. 특히 백인 남성이 아닌 비(非) 백인과 여성 아티스트에게 유독 박하다는 지적이 잇따랐다.레코딩 아카데미 회원 대부분이 미국 주류 음악계의 전통적 집단으로 구성된 탓에 ‘새로운 선택’에 인색하다는 점은 이미 잘 알려진 바다. 실제 회원 가운데 아시아 지역 출신은 10%도 채 되지 않는 것으로 전해졌다.2017년 당대 최고의 팝 디바로 꼽히는 비욘세의 ‘레모네이드’가 영국 출신 백인 가수 아델에게 밀려 수상하지 못하자, 미국 네티즌들은 온라인에 ‘너무 하얀 그래미상’(GRAMMYsSOWHITE)이라는 해시태그(#)를 단 게시물을 올리며 그래미를 비판한 사건이 대표적인 사례다.또 지난 시상식에서 지난해 큰 인기를 끈 더 위켄드가 단 1개 부문의 후보에도 오르지 못하고 외면을 받자 보이콧을 선언한 것도 큰 논란을 불러일으켰다.그래미 어워즈는 과거 후보 선정 과정에서 후보선정위원회 심사를 거치도록 했지만, 논란이 끊이질 않자 올해 비밀 위원회를 없애고 회원 전체 투표로 후보를 지명하는 것으로 규정을 바꿨다.김진우 가온차트 수석연구위원은 “올해 그래미 어워즈 후보선정위원회를 없애고 전체 회원들의 투표로 진행하기로 한 것은 ‘체육관 선거’에서 ‘직선제’로 바뀐 것과 같은 느낌”이라며 “과거보다 보수적인 색채가 옅어지는 계기가 됐을 수도 있다”고 짚었다.레코딩 아카데미는 지난달 22일부터 이달 5일까지 1차 투표를 했다. 이날 발표된 후보를 대상으로 다음 달 6일부터 내년 1월 5일까지 최종 투표를 진행한다.제64회 그래미 시상식은 내년 1월 31일, 한국 시각으로는 2월 1일 열린다.그룹 방탄소년단이 23일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부문 후보에 오른 ‘그래미 어워즈’(Grammy Awards)는 미국 대중음악계 최고 권위를 지닌 시상식이다.그래미 어워즈는 가수, 프로듀서, 녹음 엔지니어, 평론가 등 음악 전문가 단체인 레코딩 아카데미가 1959년부터 매년 개최한다.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American Music Awards·1974년 시작)나 ‘빌보드 뮤직 어워즈’(Billboard Music Awards·1990년 시작)보다 역사가 훨씬 길다.이 때문에 이들을 아우르는 미국 3대 음악 시상식 가운데 최고 권위를 자랑하고, 그만큼 수상도 어려운 것으로 정평이 나 있다.그래미 어워즈의 가장 큰 특징은 차트 성적이나 음반 판매량 등 상업적 성과보다는 음악성과 작품성 그 자체에 초점을 맞춘다는 점이다. 대중 투표 방식의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 빌보드 차트 데이터를 기반으로 하는 빌보드 뮤직 어워즈와는 차이가 크다.그해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어도 평단의 호응을 끌어내지 못하면 ‘무관’으로 끝나는 경우도 수두룩한 ‘비정한’ 시상식이 바로 그래미 어워즈다.그래미 어워즈는 올해 총 86개 부문을 시상하는데 그 가운데에서도 ‘올해의 앨범’, ‘올해의 레코드’, ‘올해의 노래’, ‘신인상’ 등이 4대 본상으로 ‘제너럴 필즈’(General Fields)로 불린다.이 외에도 팝, 록, 컨트리, 랩, 댄스, 클래식 등 음악 장르별 세부 부문이 있고 작·편곡, 앨범 패키지, 프로듀싱 등 기술적 부문도 시상한다.방탄소년단은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후보에 올랐지만, 당초 기대를 모았던 ‘제너럴 필즈’ 후보 진입에는 실패해 그래미의 높은 벽을 절감했다.그래미 어워즈 후보는 레코딩 아카데미 회원 중 투표권이 있는 회원 1만 1천여 명의 투표로 선정한다. 방탄소년단과 방시혁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의장도 각각 투표 회원과 전문가 회원 자격으로 투표할 수 있다.후보 지명 후에는 수상자를 결정하는 최종 투표가 진행된다. 해당 부문에서 최다 득표를 한 후보가 수상하게 되며 득표수가 같을 경우 공동으로 수상한다. 수상자는 축음기를 형상화한 트로피 ‘그라모폰’(Gramophone)을 받는다.그래미 어워즈는 그동안 폐쇄적·보수적·배타적이라는 비판이 끊이질 않았다. 특히 백인 남성이 아닌 비(非) 백인과 여성 아티스트에게 유독 박하다는 지적이 잇따랐다.레코딩 아카데미 회원 대부분이 미국 주류 음악계의 전통적 집단으로 구성된 탓에 ‘새로운 선택’에 인색하다는 점은 이미 잘 알려진 바다. 실제 회원 가운데 아시아 지역 출신은 10%도 채 되지 않는 것으로 전해졌다.2017년 당대 최고의 팝 디바로 꼽히는 비욘세의 ‘레모네이드’가 영국 출신 백인 가수 아델에게 밀려 수상하지 못하자, 미국 네티즌들은 온라인에 ‘너무 하얀 그래미상’(GRAMMYsSOWHITE)이라는 해시태그(#)를 단 게시물을 올리며 그래미를 비판한 사건이 대표적인 사례다.또 지난 시상식에서 지난해 큰 인기를 끈 더 위켄드가 단 1개 부문의 후보에도 오르지 못하고 외면을 받자 보이콧을 선언한 것도 큰 논란을 불러일으켰다.그래미 어워즈는 과거 후보 선정 과정에서 후보선정위원회 심사를 거치도록 했지만, 논란이 끊이질 않자 올해 비밀 위원회를 없애고 회원 전체 투표로 후보를 지명하는 것으로 규정을 바꿨다.김진우 가온차트 수석연구위원은 “올해 그래미 어워즈 후보선정위원회를 없애고 전체 회원들의 투표로 진행하기로 한 것은 ‘체육관 선거’에서 ‘직선제’로 바뀐 것과 같은 느낌”이라며 “과거보다 보수적인 색채가 옅어지는 계기가 됐을 수도 있다”고 짚었다.레코딩 아카데미는 지난달 22일부터 이달 5일까지 1차 투표를 했다. 이날 발표된 후보를 대상으로 다음 달 6일부터 내년 1월 5일까지 최종 투표를 진행한다.제64회 그래미 시상식은 내년 1월 31일, 한국 시각으로는 2월 1일 열린다.

www.koreatimes.com

"BTS 퇴짜 놓았다"…외신도 문제 제기한 그래미 후보 선정, 방탄소년단, 2년 연속 그래미 후보 '버터' 올해 10주 연속 빌보드 1위 불구 '본상' 후보에도 오르지 못해…"의외""BTS 퇴짜 놓았다"…외신도 문제 제기한 그래미 후보 선정, 방탄소년단, 2년 연속 그래미 후보 '버터' 올해 10주 연속 빌보드 1위 불구 '본상' 후보에도 오르지 못해…"의외"

BTS 퇴짜 놓았다…외신도 문제 제기한 그래미 후보 선정 | 한경닷컴

스포츠연예 뉴스의 모든 것!스포츠연예 뉴스의 모든 것!

SPOTVNEWS

WE HERALD!, 정치/경제/사회/국제/IT·과학/생활·문화 등 종합일간경제매체WE HERALD!, 정치/경제/사회/국제/IT·과학/생활·문화 등 종합일간경제매체

헤럴드경제

[앵커]방탄소년단이 그래미 시상식에서 지난해에 이어 한 개 부문 후보에만 오르자 일각에서 비판의 목소리가 나왔습니다.하지만 2년 연속 후보에 오른 것도 큰 성과라는 ...[앵커]방탄소년단이 그래미 시상식에서 지난해에 이어 한 ...

www.ytn.co.kr

일간스포츠일간스포츠

일간스포츠

저스틴 비버, 도자 캣 등, '2022 그래미 어워드' 후보 리스트 공개: 방탄소년단도 후보에 올랐다.방탄소년단도 후보에 올랐다.

'2022 그래미 어워드' 후보 리스트 공개 | HYPEBEAST.KR | 하입비스트

image-cdn.hypb.st

www.obsnews.co.kr

www.yna.co.kr

BTS, 그래미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후보BTS, 그래미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후보방탄소년단이 지난 5월 발표한 디지털싱글 '버터'로 그래미 어워드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부문 후보에 올랐습니다.이로써 ...

연합뉴스TV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 대상까지 받은 방탄소년단의 다음은 그래미상이고요. 후보가 발표가 됐는데, 기대를 모았던 본상 후보에는 들..아메리칸 뮤직 어워즈 대상까지 받은 방탄소년단의 다음은 그래미상이고요. 후보가 발표가 됐는데, 기대를 모았던 본상 후보에는 들..

BTS, 그래미 '베스트 팝 그룹' 후보에 2년 연속 선정 | JTBC 뉴스

정치, 경제, 사회, 건강, 의학, 연예, 스포츠 등 정보 제공. 2021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에 참석한 그룹 방탄소년단.   빅히트뮤직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에서 가장 권위 있는 음악 시상식으로 꼽히

그래미 벽 높았지만, BTS는 충분히 증명했다

m.mbn.co.kr

www.mk.co.kr

세계적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최고 권위의 대중음악 시상식 ‘그래미 어워즈’ 후보로 2년 연속 지명되면서 그간 이 시상식에 도전한 한국음악계의 행보가 주목 받고 있다…세계적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최고 권위의 대중음악 시상식 ‘그래미 어워즈’ 후보로 2년 연속 지명되면서 그간 이 시상식에 도전한 한국음악계의 행보가 주목 받고 있다…

방탄소년단, 2년 연속 후보 ‘그래미’…한국 도전사는

▲사진제공=빅히트 뮤직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최고 권위 음악상인 그래미상 후보에 2년 연속 올랐으나, 본상 후보 지명은 불발돼 외신들의 비▲사진제공=빅히트 뮤직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최고 권위 음악상인 그래미상 후보에 2년 연속 올랐으나, 본상 후보 지명은 불발돼 외신들의 비

“그래미, 방탄소년단에 퇴짜”…외신, 본상 후보 불발에 일침 - 이투데이

www.newscj.com

아시아권 가수로는 최초로 AMA 시상식에서 대상을 수상한 BTS가 미국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그래미 어워드'의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부문에 2년 연속 후보로 올랐습니다. 앞...아시아권 가수로는 최초로 AMA 시상식에서 대상을 수상한 BTS가 미국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그래미 어워드'의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부문에 2년 연속 후보로 올랐습니다. 앞...

[이 시각 세계] BTS, 2년 연속 그래미상 후보‥본상은 불발

방탄소년단, 그래미 본상 후보 불발...주요 외신들 비판 방탄소년단, 그래미 본상 후보 불발...주요 외신들 비판

'그래미가 BTS를 홀대한 이유가 뭘까?' 미국 언론마저 의구심 | 위키트리

m.sportschosun.com

www.radiokorea.com

radiokorea.com